야생동물 중 가장 사납고 무섭기로 유명한 사자의 일상이 공개되어 화제다. 아기 사자는 자고 있는 엄마 사자를 깨우기 위해 갖은 애교를 다 피운다. 엄마 사자는 더 자고 싶은지 다시 아기 사자를 품에 꼭 껴안고 잠을 자려고 한다. 

 

이 사랑스러운 사자의 일상은 유투브에 공개되고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평화로운 사파리의 일상이다. 

 

 


팡캐스트 페이지에서 더욱 다양한 이야기를 만나볼 수 있습니다. 지금 구독하세요!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오 마이 갓' 핫소스에 몸을 담근 남자
역사장 가장 잔인했던 '중국식 물고문'을 직접 체험해보았다 ...
여드름 속에 난 머리카락 제거하기
쌍둥이의 임신 과정을 기록하고 추억하기 위해 부부는 특별한 ...
수포자도 공부하고 싶어진다는 우크라이나 수학 여교사 클라스
주인이 게임하는 모습을 본 고양이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