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봉천동에 사는 안영규씨의 여친으로 8시 뉴스에 등장한 그녀. 연예인 같은 미모로 '영규여친'으로 불리며 온라인 상에서 '뉴스 레전드 짤'로 등극, 수많은 커뮤니티에 공유되며 얼굴이 알려졌다.

 

더운지 부채질 하는 그녀

 

운전하다가 더운지 부채질 중인 장면이 포착되었다.  참고로 안영규씨는 봉천동에 거주하고 있는 서울대 의대 출신으로 알려져있다.

 

최근 그녀의 사진이 온라인 상에 공유되며 또다시 화재를 모으고 있다.

 

 

여전히 안영규씨의 옆자리에 앉아 있는 그녀. 둘의 표정을 보니 여전히 풋풋한 사랑을 이어가고 있는 듯 하다.

 

 

"영규 여친 여전히 미모가 대단하다", "두 분 이쁜 사랑 하세요", "전국민 공개커플 된거 결혼해라" 며 그들의 결혼을 바라고 있는 분위기다. 이들이 결혼에 골인해서 다시 한번 네티즌들에게 축하를 받을 수 있을까?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시각장애인 아내와 이혼하고 싶습니다...
사람들이 잘 모르는 CL과 소희의 관계
포켓몬GO를 한다면 3월을 기대할만한 이유!
군인에게 주는 3,800원이 아까운 여자들
(핵사이다) 일진과거를 숨긴 여자와 파혼했습니다
일본 야ㄷ 배우들의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