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봉천동에 사는 안영규씨의 여친으로 8시 뉴스에 등장한 그녀. 연예인 같은 미모로 '영규여친'으로 불리며 온라인 상에서 '뉴스 레전드 짤'로 등극, 수많은 커뮤니티에 공유되며 얼굴이 알려졌다.

 

더운지 부채질 하는 그녀

 

운전하다가 더운지 부채질 중인 장면이 포착되었다.  참고로 안영규씨는 봉천동에 거주하고 있는 서울대 의대 출신으로 알려져있다.

 

최근 그녀의 사진이 온라인 상에 공유되며 또다시 화재를 모으고 있다.

 

 

여전히 안영규씨의 옆자리에 앉아 있는 그녀. 둘의 표정을 보니 여전히 풋풋한 사랑을 이어가고 있는 듯 하다.

 

 

"영규 여친 여전히 미모가 대단하다", "두 분 이쁜 사랑 하세요", "전국민 공개커플 된거 결혼해라" 며 그들의 결혼을 바라고 있는 분위기다. 이들이 결혼에 골인해서 다시 한번 네티즌들에게 축하를 받을 수 있을까?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충겨억주의) 공원에서 음수대 절대 사용하면 안 되는 이유
건강을 생각한다면 절대 먹지 말아야 할 음식 7가지
스튜어디스들이 직접 말해주는 직업병.jpg
사람들이 잘 모르는 CL과 소희의 관계
여자들의 패션아이템 레깅스는 특별하다. 하지만 위험한 소중이 ...
남자친구에게 나이를 속였습니다